‘울산하늘공원’ 건립공사 본격 추진
2009년 10월 착공, 2012년 3월 준공, One-Stop 종합장사시설로


친환경 원-스톱 종합장사시설인 울산하늘공원이 오는 2009년 10월 착공, 2012년 3월 준공된다.(조감도 있음)


울산시는 시민의 화장수요 충족을 위해 화장장, 봉안당, 장례식장을 모두 갖춘 종합장사시설인 ‘울산하늘공원 실시계획 승인’을 10월9일 고시했다.


고시에 따르면 울산하늘공원은 총사업비 552억원이 투입돼 울주군 삼동면 조일리 15-22번지 일원 면적 9만8,000㎡에 건축면적 7,964㎡, 연면적 15,667㎡ 규모로 오는 2009년 10월 착공, 2012년 3월 준공될 예정이다.


주요 시설을 보면 무연,무색,무취의 화장로(10기)를 갖춘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화장장(7,912㎡), 총 2만위 규모의 지상 2층 봉안당(2,775㎡) 등이 들어선다.

또한 모든 계층의 수요(93㎡, 162㎡, 353㎡ 등)를 고려한 지상 4층 규모의 장례식장(4,980㎡)과 504대를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 등 One-Stop 종합장사시설로 건립될 예정이다. 뒷면계속

울산시 관계자는 “혐오시설의 이미지 탈피를 위하여 지형을 최대한 이용한 자연친화적인 공원의 이미지를 도입하였고, 엄숙하고 경건한 장사 공간 및 이용의 편리성과 쾌적성을 최대한 고려하여 고품격의 장사공간으로 설계했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2003년 10월 7일 울주군 삼동면 주민들의 자진유치신청으로 삼동면 조일리 정족산 묘지공원 일원에 화장장을 건립키로 하고 2008년 5월 15일 도시관리계획(화장장)결정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