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07년 실업종합대책 추진

2007년도 실업종합대책이 적극 추진된다.

울산시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투자유치를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정책의 내실 있는

추진을 통한 실업해소를 위해서 6개 분야 43개 시책을 내용으로 하는

‘2007년도 실업종합대책’을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종합대책에 따르면, 지방공무원 신규채용 및 공공근로사업 추진 등 장·단기 일자리 제공을 위한

직접고용에 2만3,574명(공공부문 5,578명, 민간부문 17,996명), 직업훈련 및 취업알선서비스 제공 등

고용촉진을 위한 간접지원에 6만3,890명을 대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분야별 시책을 보면, ‘일자리 제공사업 적극 추진’ 분야에는 지방공무원 신규채용(183명),

공공근로사업 추진(200명), 유급 산불감시원 배치(264명), 공공기관 단체·신규 직원 채용,

민간업체 신규인력 채용 등 8개 시책을 추진한다.

 

‘취업위주의 직업훈련 실시’ 분야에는 고용촉진훈련 실시(35명), 기능경기대회를 통한 기능인 양성(300명),

중소기업 IT교육 실시(360명), 여성 직업능력개발훈련 실시(854명), 여성가장 실업자 재취업

직업훈련 실시(90명) 등 13개 시책을 추진한다.

 

‘내실있는 취업알선서비스 제공’ 분야에는 취업정보센터 운영, 울산채용박람회 개최,

울산노인일자리박람회 개최 등 4개 시책을 추진한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고용촉진’ 분야에는 창업 및 공장설립 지원, 소상공인 창업교육 실시,

소상공인 창업상담 및 자금지원, 통산전문인력 양성, 국내외 기업유치, 지방산업단지 조성 등

7개 시책을 추진한다.

 

‘저소득 취약계층 사회안전망 확충’ 분야에는 자활근로사업 추진(750명), 노인일자리사업 추진(2,237명),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운영, 실직노숙자 특별보호 및 재활기회 제공 등 4개 시책을 추진한다.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 분야에는 부산지방노동청 울산지청, 부산·울산지방중소기업청,

한국산업인력공단 울산지사, 한국장애인고용촉진공단 부산지사, 울산상공회의소 등

7개 기관의 다양한 실업대책을 연계하여 추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