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 반부패 청렴대책 적극 추진

청렴한 공직자상 확립과 투명한 시정 구현을 위해 ‘2007년도 반부패 청렴대책 과제’가 선정, 적극 추진된다.

울산시는 20일 오전 9시10분 행정부시장실에서 하동원 행정부시장, 반부패대책추진기획단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07년도 반부패 대책추진기획단 회의’를 개최, 2007년도 반부패 청렴대책 추진방향 협의와

추진 계획을 선정한다.

 

추진과제(안)을 보면 모두 10개 분야, 50개 시책(중점과제 24개, 일반과제 26개)으로 구성돼 있다.

 

울산시는 이에 따라 부패 유발요인 제거를 위해 자치법규 재·개정안에 대한 ‘부패영향평가’ 체제를 구축 운영하고

공직자 행동 강령의 실효성 제고를 위해 불가피하게 받은 ‘금품반려제’ 운영,

‘부조리 신고 보상금 조례’제정 등을 추진한다.

 

또한 울산투명사회 협약 성실 이행, 민관 협력 반부패 운동 확산, 명예시민 감사관제 및 대형공사 시민 명예감독자

운영 활성화 등 민간 부문과 함께하는 클린웨이브 운동을 적극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민원처리 온라인 공개 시스템, 민원 후견인제, 민원처리 해피콜 센터 운영 등을 비롯, 행정 감사예고 및

감사 결과 공개 등 행정 정보 공개를 확대하고 전자계약제, 첨렴계약 옴부즈만제, 계약심사제, 크린카드제

등을 강화 운영키로 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청렴한 공직자상 확립과 투명사회 시정 구현은 울산시의 도시 경쟁력과 직결된다.“ 면서

“반부패 청렴대책 실천 과제를 철저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반부패대책 추진기획단은 지난 2004년 12월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자치행정국장, 환경국장,

상수도사업본부장, 종합건설본부장 등 8명의 단원으로 구성돼 반부패 추진계획 검토 및 확정, 부패방지 핵심과제

선정 및 반부패 프로그램 개발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